패션 위크 지각변동 - 노블레스닷컴

Latest News

    FASHION
  • 2019-12-06

패션 위크 지각변동

남녀 통합이냐, 아니냐, 그것이 문제로다.

  • 톰 브라운 2020 S/S 런웨이
  • 셀린느 2020 S/S 런웨이
  • 베르사체 2020 S/S 런웨이
  • 구찌 2020 S/S 런웨이
  • 자크뮈스 2020 S/S 런웨이

톰 브라운 2020 S/S 런웨이

최근 패션계에서 눈에 띄는 변화의 바람은 단연 ‘남녀 통합 컬렉션’이다. 내년부터 톰 브라운과 셀린느는 파리에서, 베르사체는 밀라노에서 남녀 통합 컬렉션을 선보인다고 전했다. 반면 맨즈 패션 위크로의 회귀를 예고한 브랜드도 있다. 구찌는 밀라노로, 자크뮈스는 파리로 향할 예정. 젠더와 패션을 바라보는 시각, 주력 라인, 매출, 도시 패션 위원회와의 관계 등 다양한 요소가 결합돼 만들어낸 풍경이다.

에디터 신지수 사진 imaxtree

관련 기사

페이지 처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