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staurant

French

Joia

  • 2019-01-08

CONCEPT 프랑스판 <톱 세프> 프로그램 심사위원이자 여류 미슐랭 스타 셰프 엘렌 다로즈(Helene Darroze)가 오픈한 레스토랑. 프랑스 바스크 지방의 방언으로 기쁨(joy)을 의미하는 이름처럼 함께하는 식사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공간을 만들고자 했다.

MENU 간결하고도 진솔한 프렌치 퀴진을 선보인다는 평을 받아온 그녀의 요리는 이곳에서 진가를 발휘한다. 전식으로 그린 빈과 오리 고기에 복숭아의 달콤함을 더한 샐러드를, 메인으로 각종 허브와 리코타 치즈를 넣은 라비올리 혹은 꼴뚜기와 버섯으로 속을 채운 숭어 요리를 제공한다. 일본식 말차 크레이프 케이크를 재해석한 디저트 또한 놓쳐서는 안 될 메뉴. 좀 더 오붓한 시간을 보내고 싶다면 2층에 자리한 칵테일 바를 이용해보자.

 

에디터 최별(choistar@noblesse.com)
사진 김은주  현지 취재 배우리(파리 통신원), 서다희(베를린 통신원)  번역 김지은

Infomation

  • Address
    39 Rue des Jeuneurs 75002 Paris, France
  • Business Hours
    12:00~14:30, 17:00~23:00
  • Call
    + 33 1 40 20 06 06
  • Homepage
페이지 처음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