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News

MARCH. 2018 FASHION

[2018 S/S Fashion & Beauty Trend] Signature for Now

  • 2018-03-19

새로운 시즌, 각 패션 하우스를 이끌어갈 대표주자.

Prada 코믹스 프레임 백
미우치아 프라다는 코믹 컬렉션을 위해 여성 일러스트레이터의 작품을 탐구하고 거침없는 영웅의 모습을 찾아 가방에 새겨 넣었다. 카툰 특유의 재기 발랄한 특징을 통해 사회적 메시지를 전하고자 한 것. 이 백을 들면 만화 속 여주인공처럼 당당해질 것 같다.











Chanel PVC 백
2018년 S/S 시즌 쏟아져 나온 수많은 PVC 백 중에서도 샤넬의 PVC 백은 단연 군계일학. 청명한 푸른빛의 쇼퍼 백부터 클래식한 플랩 백, 가브리엘 라인의 백팩까지 디자인도 다양하다. 투명한 소재라 속이 훤히 보이는 가방 안을 취향에 따라 채우는 재미까지! 올여름, PVC 백은 없어선 안 될 아이템이다.

Fendi 미니 피카부 백
매 시즌 새로운 피카 부 백을 보는 재미가 있다. 2018년 S/S 시즌 역시 다채로운데, 특히 미니 사이즈 피카부 백과 작은 카드 지갑이 여러 개 달린 스트랩 유의 조합은 가히 완벽에 가깝다. 취향에 따라 키링이나 다른 디자인의 스트랩 유를 매치해 다양하게 연출해보자.











Dior 쟈디올 백
2018년 S/S 시즌 쟈디올 백이 한층 화려해졌다. 레드, 옐로, 블루, 오렌지 등 원색적인 컬러를 과감하게 사용했고 백 전면에 미러 모자이크 장식을 더해 록 시크 분위기까지 더했다. 쟈디올 시리즈의 끝 모를 인기는 계속 이어질 전망.

Burberry 클래식 체크 볼 캡
버버리가 클래식 체크의 건재함을 증명했다. 체크 패턴 하나로 그저 그런 볼 캡을 완전히 다른 모자로 탈바꿈시켰으니 말이다. 어떤 옷을 입어도 버버리의 볼 캡만 얹는다면 별다른 스타일링을 더할 필요가 없다. 아이코닉이란 말은 바로 이럴 때 쓰는 말인 듯.











Michael Kors 위빙 쇼퍼 백
마이클 코어스 특유의 클래식함과 계절의 정취가 가득 담긴 쇼퍼 백은 가죽 소재지만 라피아를 촘촘히 엮은 듯한 위빙 디테일이 이국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며 오프듀티 룩에 더없이 잘 어울린다. 접거나 구겨도 될 만큼 부드러워 백을 반으로 접어 클러치로 연출해도 좋다. 같은 위빙 디테일의 버킷 백도 함께 선보인다.











Valentino Garavani 보 리본 펌프스
발렌티노 락 스터드를 이을 신흥 강자가 등장했다. 바로 보 리본 펌프스의 새로운 디자인이다. 여성스럽고 베이식한 슈즈라 시즌에 구애받지 않고 신을 수 있고 발등부터 옆 라인까지 PVC 소재를 덧대어 트렌디한 매력까지 아우른다.

Celine 태슬 로퍼
기본을 지키되 늘 예상 밖의 디테일로 재미를 더하는 셀린느. 평범한 아이템도 피비 파일로의 손길이 닿으면 유니크하게 변신한다. 올여름 컬렉션 중 걸음마다 찰랑거리는 긴 태슬을 매치한 로퍼가 그 예. 바닥에 끌려 거리를 쓸고 다닐지언정 아름다움을 포기할 순 없을 듯하다.

 

에디터 김유진(yujin.kim@noblesse.com)

관련 기사

페이지 처음으로